오늘의 보도

[대전지부] 새로운 비상! 국리민복 가치관 확산 운동 실천 결의대회

기사링크 : 중도일보 - 새로운 비상! 국리민복 가치관 확산 운동 실천 결의 (joongdo.co.kr) 2021.11.22.



"새로운 비상! 국리민복 가치관 확산 운동 실천 결의를 하고 왔습니다.”
한국자유총연맹 대전시지부(회장 박인국)는 20일 오전 10시 대전 중구 보문산 야외음악당에서 ‘한국자유총연맹 대전지부, 2021 국리민복 한마음대회’ 를 개최했다.
이 대회는 대전시지부 박인국 회장, 김기태 수석부회장, 대전의 5개 구 지회장 등 대전시지부 조직 간부와 허태정 대전시장, 권중순 대전시의장, 황운하 국회의원, 황인호 동구청장, 장종태 서구청장, 홍종원 시의원을 비롯해 연맹본부에서 최역 사무총장 등 본부 임직원들과 회원 600여 명이 참석해 성황리에 한마음대회를 마쳤다.
이날 한마음대회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까지 유동 인구 밀접지역에서 코로나 방역과 선별진료소, 예방 접종장소에서 자원봉사를 지속적으로 실시해 온 회원들을 겨울의 문턱에서 서로 격려하면서 정을 나누고, 힘을 북돋기 위한 행사였다.
한마음대회 전후 한국자유총연맹 대전 동구회원들은 보문산 야외음악당 주변에 대한 집중적인 소독 방역작업을 통해 시민과 회원들의 코로나19에 대한 불안감 해소와 사전에 감염경로를 차단하는데 힘썼다.
이날 대전시지부 박인국 회장은 대회사를 통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대전시지부 모든 회원은 코로나19시대에 맞는 지역 발전을 위해 노력해 왔다”고 강조하면서, “지역사회와 미얀마, 아프가니스탄의 어려운 처지에 있는 우리 이웃들에게 봉사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 주변의 소외된 지역 주민에게 희망을 주고 있다"고 밝혔다.
송영무 한국자유총연맹 총재는 격려사를 통해 "우리 헌법의 핵심가치인 자유민주주의 수호와 가치관 정립이라는 한국자유총연맹의 사명을 각자 맡은바 지역사회에서 묵묵히 실천하고 있는 대전시지부 회원 여러분이 대단히 자랑스럽다"고 격려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코로나로 힘들었던 일상을 잠시 잊고, 그동안 마음 고생이 컸던 대전시민과 매일 방역 작업과 코로나 예방접종 자리에서 자원 봉사를 해오신 한국자유총연맹 회원 모두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한다"며 우수 회원에게 표창장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