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성명서

전체기사 보기

한국자유총연맹 강석호 총재, 건국대통령 이승만기념관 건립 성금 전달

-건립 성금 100만명 참여까지 모금 진행키로-

한국자유총연맹 강석호 총재, 건국대통령 이승만기념관 건립 성금 전달 -건립 성금 100만명 참여까지 모금 진행키로- 한국자유총연맹(총재 강석호, 이하 연맹)은 12월 27일(수) 오후 3시, 서울 중구에 있는 (재)이승만대통령기념재단을 방문해 건국대통령 이승만기념관 건립 성금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연맹 강석호 총재, 남주홍 고문, 김성옥 수석부총재, 신한춘 부산시지부 회장, 김성덕 서울시지부 회장, 권순철 사무총장 등 임직원은 이승만대통령기념재단 김황식 이사장에게 연맹 임직원과 회원 1만 8천여 명이 자발적으로 모금한 성금 2억 5천만 원을 전달했다. 앞서 연맹은 대한민국 건립에 혁혁한 공을 세우고, 연맹을 창설한 이승만 건국 대통령을 기념하는 시설 부재에 문제의식을 공감하여 지난 10월 25일부터 11월 30일까지 건국대통령 이승만기념관 건립 성금을 모금한 바 있다. 이외에도 연맹 회원들은 각 지역에서 SNS 기부릴레이 캠페인 동참, 추가 성금 모금 등 다방면에서 기념관 건립에 전국민적 공감대가 확산될 수 있도록 적극 나서고 있다. 강석호 총재는 “자유민주주의 수호와 안보 지킴이 사명 실천에 충실해 온 한국자유총연맹의 이번 성금 전달이 조금이나마 건국대통

[보도자료] 한국자유총연맹, 자유민주주의와 민주공화국에 대해 짚어보다

-제25차 자유민주주의와 국가안보 대국민 토론회-

한국자유총연맹, 자유민주주의와 민주공화국에 대해 짚어보다 -제25차 자유민주주의와 국가안보 대국민 토론회- 한국자유총연맹(총재 강석호, 이하 연맹)은 12월 12일(화), 서울 남산에 있는 자유센터 미래홀에서 각계 관계자와 시민, 학생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5차 자유민주주의와 국가안보 대국민 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는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다’라는 주제로 진행됐으며, 정혜진 연맹 홍보자문위원의 진행으로 김유진 시민단체 ‘길’ 이사와 최국 개그맨이 사회를, 황성준 한국보수주의학교(K-Con. School) 연구위원이 토론자로 참여했다. 출연진들은 ‘대한민국 헌법 제1조 1항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다’에 명시되어 있는 민주공화국이란 무엇인가에 관해 이야기를 나누며 토론회를 시작했다. 이어 자유민주주의에 대하여 토론했으며, 자유주의 가치와 민주주의 발전이란 무엇인가 고민해 보는 시간을 가졌다. 마지막으로 진정한 자유인의 되기 위한 선택 방안을 모색하며 토론회를 마무리했다. 자유총연맹 강석호 총재는 토론에 앞서 “자유총연맹은 자유민주주의와 국가 안보의 소중함을 다시금 돌아보고자 대국민 토론회를 진행하고 있다”라며, “오늘 토론회가 민주공화국과 자유